백군기 용인시장 “온수관 재차 정밀진단 철저히 보수해야”

이민수 기자 | 기사입력 2018/12/21 [18:04]

백군기 용인시장 “온수관 재차 정밀진단 철저히 보수해야”

이민수 기자 | 입력 : 2018/12/21 [18:04]

 

▲     © 데일리넷


백군기 용인시장은 21일 한국지역난방공사의 온수관 보수공사가 진행되는 수지구의 한 현장을 방문해 검사 실태와 공사 진행상황 등을 긴급 점검했다.

  

이는 고양시 백석역 일대 열수송관 파열 등으로 문제가 제기된 노후 배관 전반의 안전 확보가 시급하다고 판단한 때문이다.

  

백 시장은 이날 현장에서 지역난방공사 관계자로부터 관내 노후 배관 진단 결과와 보수·보강공사 계획 등을 보고받고 공사 진행상황을 꼼꼼히 살폈다.

  

이 자리에서 백 시장은 “시민의 안전을 지키는 일은 그 무엇보다도 중요하다”고 강조한 뒤 “이미 진단을 했더라도 재차 삼차 정밀진단을 통해 철저히 보수하고, 가능하다면 노후 배관 전체를 교체해서라도 시민안전을 지켜주기 바란다”라고 당부했다.

  

용인시내 온수관은 기흥구와 수지구 일대에 245km가 있는데, 이 가운데 11%인 27km가 20년이 넘은 노후관로이다.

  

한편, 지역난방공사는 지난 12월초 관내 온수관 전구간을 열화상카메라로 진단, 인근지역과 지열차이가 발생한 15곳에 대해 17일부터 육안검사 및 보수를 위한 공사를 진행 중이다.

  

또 이와는 별도로 열화상카메라 진단 결과와 상관없이 배관천공 후 철판용접을 한 연결부위 60곳에 대해선 내년 3월까지 전면 보강공사를 할 예정이다.

 

 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